제목:   희망고문
자기를 좋아하는 사람에게
가장 좋은 행동은 같이 좋아하는 것입니다.
하지만 만약 그럴수 없다면
그 다음에 할 수 있는 가장 좋은 행동은
절망을 주는 것이죠...


둘 사이에 애인으로서는
전혀 희망이 없음을 분명히 인식시켜주는 것이죠..
왜냐하면 그 작은 희망 하나로 그 사람은
다른 사람에게 마음을 열지 못하고 계속 당신만을
기다리고 있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사람에겐 본능적으로
최대한 많은 사람으로부터 사랑을 받고 싶은
욕망이 있어서...
자신은 좋아하지 않는 사람인데도
그 사람은 자신을 좋아하길 바라죠


술에 취해 좋아하지도 않는 사람에게
"목소리 듣고 싶어 전화했어" 라고 전화를 한다든지
사귈 마음이 전혀 없는 사람과
그냥 괜찮다는 이유만으로 데이트를 한다든지,
싫어서 헤어지면서 이유는 집안이 어려워서,
옛 애인을 못 잊어서,
혹은 일에 집중하기 위해서라고
이런행동들은 상대방에게
"희망" 을 주는 행위들이죠...


그러나 이런 행위들은
그 사람 가슴에 안타까움과 속상함,
집착등을 남겨 큰 상처를 줄 수 있다는걸 기억하세요...
이런 행위를 저는...
"희망고문" 이라고 부릅니다.
그리고 웬만하면 자신을 좋아하는 사람에게
이런 고문을 하지 마세요.


당신이 그 사람을 사랑할 수 없다면
그사람을 위해 해줄 수 있는 최소한의 예의는
희망을 주지 않음으로써 그 사람이 다른 사람을 찾아
떠나갈 수 있게 해 주는 것이니까요.

*** 어제도 난 그 사람에게 희망고문을 해버렸습니다..
저란 사람 참 모진 사람인거 같습니다..
아침해가 뜨면 이리도 후회하는걸...너무나 미안해 하는걸..
왜 자꾸 그에게만 이러는지 저도 잘 모르겠습니다..

2019-07-17
14:18:11
    
이전글   Wisdom for today 알수없어,,
다음글   나에 힘이되주는 선생님 CloveR

목록보기      수정하기  삭제하기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JINI
현재글을 이메일로 보내기